2022.05.24 (화)

  • 구름많음서산 15.2℃
  • 맑음대전 17.6℃
  • 박무홍성(예) 16.0℃
  • 구름조금천안 14.5℃
  • 맑음보령 16.0℃
  • 구름많음부여 14.4℃
  • 맑음금산 13.9℃
기상청 제공

【시사】<경제> 박상돈 천안시장 "스마트팜 지원센터로 연중생산 로컬푸드 체계 구축"

URL복사

[sbn뉴스=천안] 나영찬 기자 = 박상돈 충남 천안시장이 "스마트팜 지원센터를 활용해 연중생산 가능한 로컬푸드 기획생산체계를 구축하겠다"고 강조했다.

14일 박상돈 시장은 천안농협 스마트팜 지원센터를 방문해 이 같이 강조하며 스마트팜 확산·발전 방향을 모색했다.

동천안농협 스마트팜 지원센터는 스마트농업 특성상 초기 시설투자 비용 문제로 접근하기 힘든 지역 농업인과 로컬푸드 출하 농가를 위한 스마트농업 실습교육장이다.

스마트농업 입문을 희망하는 농업인들이 초기 시설투자에서 영농, 재배, 판매 등 모든 과정을 경험해 볼 수 있어 초기 영농의 시행착오를 막고 계속적 영농에 도움을 주고 있다.


지난해 2월 천안시 목천읍 운전리 일원에 3,746㎡(약 1,133평) 규모로 문을 연 스마트농업 지원센터는 친환경적 재배 시스템을 구축한 협력농장에서 생산되는 상추를 혼합한 모둠쌈 제품화까지 제안해 판매로 이어지도록 협력하고 있다.

장기적으로는 협력농장 1000여평에서 생산되는 상추류를 친환경 물류센터 포장 라인과 연계한 차별화된 상품개발로 농가 소득 창출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박상돈 시장은 "가온시설을 갖춘 소규모 농업인과 로컬푸드 생산농가가 적은 상황으로 스마트농업 지원센터를 활용해 농한기에도 출하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안정적인 생산체계 구축으로 시민에게 안전하고 신선한 농산물을 공급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