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5 (월)

  • 흐림서산 26.8℃
  • 흐림대전 28.2℃
  • 홍성(예) 27.3℃
  • 흐림천안 26.7℃
  • 흐림보령 27.7℃
  • 흐림부여 28.2℃
  • 흐림금산 28.4℃
기상청 제공

【시사】<행정> ‘일·생활 균형문화 확산에 앞장’…대전시-2021년 여성친화기업 15곳 업무협약

URL복사

[sbn뉴스=대전] 권주영 기자 = 대전시가 관내 여성친화기업들과 일·생활 균형문화 확산에 나섰다.

시는 16일 대전근현대사전시관(옛 충남도청) 대회의실에서 여성이 일하기 좋은 기업 환경 조성에 앞장선 2021년 여성친화기업 15곳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여성친화기업은 여성전용휴게실 설치와 수유용품 구비,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제도 활용, 출산휴가 및 육아휴직 대체인력 채용 등 여성 친화적 조직문화 조성을 위해 노력하는 기업을 말한다.

또한, 여성인력을 적극적으로 채용하여 기업의 핵심인재로 성장하도록 지원하며, 모성보호, 유연근무, 남성육아휴직 등 일·생활 균형제도 활용과 채용·승진·임금 등에서 차별해소 등 여성이 일하기 좋은 근로환경을 조성하여 다른 기업에 모범이 되고 있는 기업이다.

이번 협약에 참여한 기업들은 앞으로도 여성의 경제활동 참여를 위해 여성인력을 적극적으로 채용하고 유연근무제를 활성화로 일·생활균형 근무환경 조성에 앞장설 계획이다.

2021년 여성친화기업으로 유니코스(주), 보강한방병원, (의)브레인요양병원, ㈜성경식품, 로쏘(주)성심당, 신기술(주), 실버랜드, (의)유성한가족병원, 이루다플래닛(주), ㈜인아트, ㈜인포스, ㈜트위니, ㈜포벨, ㈜플랜아이, 특허법인 플러스 등 총 15개 기업이 선정되었다.


이번에 선정된 여성친화기업은 30인 이상 기업 중 여성 근로자가 20% 이상이거나 여성 근로자 수 20인 이상 고용 기업을 대상으로 공모신청을 받아 현장실사, 서류검증을 거쳐 11월 4일 선정심사위원회에서 최종 선정됐다.

심사위원회는 여성고용 개선실적, 평등한 직장문화개선, 일생활균형 지원 등 3개 분야 20개 세부 항목을 기준으로 평가했다.

대전시는 선정기업에게 현판 전달, 기업환경개선금 지원, 양성평등교육 강사 파견, 기업이미지 제고를 위한 기업홍보 등의 인센티브를 제공할 예정이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여성들이 경제활동 참여를 지속할 수 있는 직장문화조성이 중요하지만, 여전히 어려움이 많다”라며, “앞으로도 일·생활 균형을 적극적으로 실천하는 기업문화 확산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대전시는 지난 2010년부터 153개 기업을 여성친화기업으로 선정했으며, 올해에도 15개 기업을 발굴하는 등 지속해서 이 사업을 확대하고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배너



포토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