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5 (월)

  • 흐림서산 26.8℃
  • 흐림대전 28.2℃
  • 홍성(예) 27.3℃
  • 흐림천안 26.7℃
  • 흐림보령 27.7℃
  • 흐림부여 28.2℃
  • 흐림금산 28.4℃
기상청 제공

【시사】<환경> 대전 도심 속 빗물 명소, '샘머리 물 순환 테마공원' 개장

URL복사

[sbn뉴스=대전] 권주영 기자 = 대전 둔산권 녹지축의 중심인 샘머리공원이 '물 순환 테마공원'으로 재탄생했다.

15일 대전시는 샘머리공원에서 '도심속 물순환 테마공원' 개장식을 열었다.

샘머리공원은 둔산권 녹지축의 중심으로, 지난 1988년 약 3만5500여평(11만7307㎡) 규모로 조성된 대규모 도시근린공원이다. 

하지만 조성 된지 30년이 지나 노후화되었으며, 콘크리트와 시멘트로 뒤덮인 대전의 대표적 불투수공원이었다.

대전시는 이곳에 각종 빗물침투·저류시설인 저영향개발(LID) 시설을 집대성해 '물순환 테마공원'으로 새롭게 조성했다.

도심속 빗물순환을 주제로 한 대규모 공원재생사업은 대전에서 전국 처음으로 시행되고 있는 사업이다.


주요 시설을 보면 우선, 중앙의 콘크리트와 지장물 등을 모두 거둬내 잔디광장으로 조성하고, 낡은 인라인트랙은 투수성 인라인 스케이트장으로 교체했다.

샘머리공원의 포토존으로 각광받을 빗물정원은 3개의 식생체류지와 자연형 수로로 구성됐다. 추억의 물레방아와 작두펌프 등을 설치해 전국적인 빗물체험학습장으로 기능하도록 했다.

또, 물길찾기 빗물미로원, 미세먼지 저감용 안개그늘막, 벽천그늘막, 식생형 빗물체류지원 등을 조성해 빗물의 자연스런 순환과정을 체험할 수 있게 했으며, 물놀이형 바닥분수도 조성했다.

이번 사업으로 샘머리공원 내 버려지는 빗물유출량은 기존대비 21.6%, 연간 약 10만8백여 톤(200L 드럼통 5만4200여개 분량) 감소하게 된다.

빗물침투량은 약 7700여 톤, 약 32.4%가 증가될 전망이다. 이에 따라 물순환회복률도 18.9%(42.1%→61.0%) 상승하게 된다.

특히, 1회 강우시 한번에 4357톤의 빗물저류용량을 갖추게 돼 '도심 속 빗물저장고' 역할을 톡톡히 할 전망으로 침수와 가뭄, 지하수 고갈, 열섬현상을 예방하고 완화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배너



포토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