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9 (금)

  • 흐림서산 3.5℃
  • 대전 3.3℃
  • 홍성(예) 3.6℃
  • 흐림천안 2.7℃
  • 흐림보령 3.0℃
  • 흐림부여 3.0℃
  • 흐림금산 4.4℃
기상청 제공

한경석 서천군의원, “명예도로명 지정 필요하다”

URL복사

한 의원, 5분 발언서 지역홍보·군민 자존감 제고 등을 위한 명예도로명 제안

 

 

[sbn뉴스=서천] 권주영 기자 = 충남 한경석 서천군의회 의원(국민의힘)이 지난 19일 지역 내 도로명 중 명예도로명 지정이 필요하다고 제안했다.

 

한 의원은 이날 군의회 제318회 임시회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지역홍보 및 군민의 자존감을 높이기 위해서라도 명예도로명 지정이 필요하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2014년 도로명 체계로 바뀌면서 지역의 특색있고 개성 있는 고유의 명칭을 도로명주소로 쓰게 되었지만, 우리 군이 이를 수용하지 못해 아쉬움이 있다”라고 지적했다.

 

이어 “명예도로명 도입은 인문학적 가치 함양은 물론 마케팅 관점에서 관광객 유입통로로서 지역사회에 경제적 유의미한 효과를 가져올 수 있다”고 강조했다.

 

또한, 한 의원은 명예도로명 지정에 대한 실례를 거론했다.

 

그는 “지난 1월 현재 문화적, 경제적 혹은 인문학적인 특성이 있는 221개의 명예도로가 등록, 지정되어 있어 지방자치단체의 브랜드와 마케팅 효과를 높이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그 예로 천안시 유관순길, 예산군 백종원거리 등 역사적 공훈이 있는 애국자 혹은 유명 인사의 이름을 딴 명예도로명과 옥천군 청산생선국수거리, 부여군 정관장로 등 특산품이나 향토기업 홍보 목적의 명예도로 등이 대표적”이라고 제시했다.

 

그러면서 한 의원은 서천군에도 고유의 특성을 살려 명예도로명으로 생각해볼 수 있는 소재가 풍부하다며 월남 이상재길, 3․29만세길, 이동백소릿길, 서천김길, 싱싱활어회길, 백일홍십리길 등을 제안했다.

 

또한, 한 의원은 명예도로명 지정에 대한 장점을 제시했다.

 

그는 “명예도로명의 지정은 방문객 유입 증가를 통한 지역 경제 발전, 애향심 고취를 통한 지역 주민의 자긍심 고양, 긍정의 이미지와 명성 구축 등 다양한 효과를 가져올 수 있다”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명예도로명 제도를 이용하여 지역의 특장점을 살린 길과 도로를 지역관광자원으로 가꾸어 나간다면, 걷거나 달리면서 이야기꽃이 피어나는, 아름다운 고장이 만들어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경석 서천군의회 의원은 지난 2022년 6월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당시 군의원 출마 시 국민의힘을 탈당하고 무소속으로 당선된 후 지난 1월 15일 복당됐다.

프로필 사진
권주영 기자

신속하고 정확한 보도를 하는 새로운 창을 만들겠습니다.




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