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8 (수)

  • 구름많음서산 -2.6℃
  • 구름조금대전 0.5℃
  • 구름조금홍성(예) -2.5℃
  • 구름조금천안 -1.2℃
  • 구름많음보령 -0.1℃
  • 구름조금부여 -0.9℃
  • 구름많음금산 -1.4℃
기상청 제공

논산시-육군항공학교, 민관군 상생협력·미래 발전에 ‘맞손’

URL복사

 

 

[sbn뉴스=논산] 권주영 기자 = 충남 논산시는 지난 5일 논산시청 상황실에서 육군항공학교와 상생발전·협력을 도모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백성현 논산시장과 양윤석 육군항공학교장을 비롯한 논산시, 항공학교 관계자들이 참석했으며 논산시의회의 홍태의, 장진호 의원도 자리했다.

 

협약식은 양 기관의 상생을 통해 지속가능한 지역축제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는 것은 물론 민관군이 하나 되어 공동 성장을 이뤄나가자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특히 협약서에는 지역의 대표축제인 논산딸기축제에 회전익기(헬리콥터, 드론 등 날개 회전 비행체) 전시회를 연계 추진한다는 내용이 골자로 담겼다. 시와 항공학교는 이를 통해 새로운 관광콘텐츠를 창출하고 ‘시민친화적’ 육군 이미지 조성에 힘쓴다는 구상이다.

 


향후, 협약사항을 바탕으로 축제장을 찾은 전국의 관광객들이 전시된 헬리콥터에 탑승하고 기념사진도 촬영하는 새로운 광경이 펼쳐지게 된다. 아울러 시는 지역의 청소년들에게 헬리콥터 체험학습의 장을 열어주어 항공우주 분야로의 꿈을 가질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목표다.

 

또한 회전익기 전시회 기간 중 우수한 항공 분야 관계자들을 논산으로 초청해 세미나를 열어 방산업체가 가진 최첨단 기술과 장비를 선보이게 뒷받침하는 동시에 회전익기ㆍ드론 산업의 미래 발전방안을 함께 고민하는 자리를 만들 계획이다.

 

시는 이를 기회로 삼아 방산업계 굴지의 기업들을 국방국가산업단지에 유치할 수 있도록 경주해 ‘군수산업 메카’로의 발돋움에 속도를 붙인다는 각오다.

 

백성현 논산시장은 “논산은 현재 인구소멸의 위기와 시대변화의 흐름 속에 커다란 변화를 모색해야 할 시점에 놓여있다”며 “민과 관, 군이 서로의 동반자가 되어 청년들에게 새 미래를 선보이고 다양한 경험을 선사해 지역의 부흥을 도모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오늘의 협약을 통해 논산의 축제들이 더욱 풍성해질 것이고, 나아가 자라나는 새싹들이 더 큰 호기심을 갖고 항공우주 인재로 성장할 수 있게 될 것이라 믿는다”며 “선뜻 손을 잡아준 항공학교 관계자분들에게 다시 한번 감사드리며 앞으로 지속적인 협력, 발전에 힘을 합치자”는 뜻을 밝혔다.

 

양윤석 육군항공학교장은 “항공학교가 27년간 논산시와 함께해오며 시민들과 함께하는 소통의 기회는 다소 부족했던 것 같다”며 “오늘의 협약을 계기로 항공학교가 논산시의 소중한 자산이자 든든한 상생 파트너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