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5 (월)

  • 맑음서산 -4.9℃
  • 맑음대전 -2.6℃
  • 맑음홍성(예) -3.7℃
  • 맑음천안 -4.5℃
  • 맑음보령 -1.9℃
  • 맑음부여 -3.9℃
  • 맑음금산 -4.5℃
기상청 제공

대전시교육청, 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 25일 총파업 대응 대책 마련

URL복사

 

 

[sbn뉴스=대전] 권주영 기자 = 대전시교육청은 오는 25일 교육공무직원의 총파업으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교육공무직원 총파업 관련 대응 대책’을 기관 및 공립 각급학교에 안내했다고 24일 밝혔다.

 

교육청에 따르면 관련 대책에는 파업 단계별‧유형별 대책, 학교급식‧초등돌봄‧특수교육‧유아교육 등 주요 분야별 대책, 부당노동행위 예방을 위한 노동관계법 준수 등에 대한 내용을 담고 있다.

 

또 학부모들에게는 가정통신문을 통해 도시락 지참이나 돌봄교실 운영지장 등을 사전에 충분히 알리도록 했다.

 

특히 다수의 조리원이 파업에 참가할 경우 학교운영위원회 회의를 거쳐 학생들에게 도시락을 지참하도록 하거나 도시락 미지참 학생의 경우 빵과 우유 등 완성품을 제공하되 위생 및 안전관리에 철저를 기하도록 했다.

 

아울러, 유·초 돌봄 및 특수교육 등 업무 공백 파급력이 큰 분야에 대하여는 교직원들의 업무를 재조정하여 업무 공백을 최소화하도록 하는 한편 학교 내 인력을 최대한 활용하여 학사 운영에 차질이 없도록 했다.

 

대전시교육청 우창영 행정과장은 “파업기간 동안 교육청 상황실을 운영하면서 학교급식 여부, 돌봄교실 운영 및 특수교육, 유치원 방과후 교육과정 등을 실시간 모니터링하여 학교 학사운영과정이 정상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배너



포토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