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2 (일)

  • 구름많음서산 14.2℃
  • 구름조금대전 16.5℃
  • 구름많음홍성(예) 14.5℃
  • 구름조금천안 13.7℃
  • 구름조금보령 15.2℃
  • 구름조금부여 14.1℃
  • 구름많음금산 12.5℃
기상청 제공

【시사】<코로나19> 대전 425명·충남 508명·세종 58명·충북 309명 등 충청권 1284명 확진 ‘역대 최다’

URL복사

[sbn뉴스=대전] 권주영·황민지 기자 = 설 연휴 첫날인 29일 대전지역에서 425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는 등 충남도 508명·세종시 58명·충북 309명 등 충청권에서 총 1284명이 발생했다.

전국은 전날 1만6095명에서 1447명 늘어난 신규 확진자는 1만7542명을 기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와 대전·충남·세종·충북도 등에 따르면 29일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는 충청권 1284명을 포함해 전국 1만 7542명이 발생했다. 

충청권 4개 시도별로 살펴보면 대전시 427명, 세종시 58명, 충남도 508명 충북도 309명 등이 확진됐다.

이는 세종에서는 주춤했지만, 대전이 400명대, 충남이 500명대, 충북이 300명대를 기록하면서 국내에서 2년 전 첫 확진자 발생 이후 충청권 역대 최다치를 기록한 수치다. 

실제로 충청권은 전날 1202명보다 29명이 늘었다.

코로나19 발생 현황을 살펴보면, 지난 22일 396명→ 23일 461명→24일 500명→25일 730명→26일 1088명→27일 1202명→28일 1255명→29일 1284명으로 연일 확산추세다.

무엇보다 오미크론 변이의 대 확산 후 지난 22일 396명에서 1주일 만에 3.2배 이상 늘어난 수치를 기록하고 있다.

대전의 경우 전날 367명에서 58명이 폭증해 425명으로 최다치를 썼고 충남은 전날 533명에서 25명이 각각 줄었다.

세종은 58명에서 16명이 감소한 42명이 발생했고 충북은 전날 297명에서 12명이 증가해 309명의 최다기록을 갈아치웠다.

배너



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