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2 (일)

  • 구름조금서산 14.4℃
  • 구름많음대전 16.6℃
  • 구름많음홍성(예) 15.0℃
  • 구름많음천안 14.6℃
  • 구름많음보령 14.8℃
  • 구름조금부여 14.9℃
  • 구름조금금산 13.3℃
기상청 제공

【시사】<정가> 윤석열 ‘방위청’ 공약 놓고 與 “대전시민 우롱” vs 野 “중기부 빼간 文보다 낫다”

URL복사

[sbn뉴스=대전] 신경용 대기자·권주영 기자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의 ‘방위사업청’ 대전시 건립 공약을 두고 지역 여·야 정치권의 날 선 공방이 오가는 등 신경전이 격화되고 있다.

이 같은 날 선 공방은 지난 21일 대전시를 방문한 윤석열 후보가 기자간담회에서 밝힌 ‘항공우주청 경남’, ‘방위사업청 대전’ 등의 공약에 지역 정치권의 이해득실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23일 더불어민주당 대전선거대책위원회는 논평을 통해 “우주청은 흥정 대상이 아니다. 더는 대전시민을 우롱하지 마라”고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를 비판했다.

이날 민주당 대전선대위는 “윤 후보의 ‘항공우주청 경남 설립’ 및 ‘방위사업청 대전 이전’이라는 기존 견해의 고수는 우주청 경남 설립 공략 폐기를 촉구해온 대전시민의 바람을 또다시 짓밟았다”라고 지적했다.

이어 “합리적 근거와 합당한 이유를 들어 우주청 최적지가 대전임을 강조해왔던 우리는 윤 후보에 실망을 넘어 절망을 느낀다”라며 “우주청은 통합적인 국가 전략의 일환으로 설립돼야 한다”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우주산업 관련 생태계와 국방기술 등 세계적인 첨단연구와 인재양성 역량이 구축해 있는 대전에 우주청을 설립해야 하는 것은 너무도 당연하다”라고 덧붙였다.

또 민주당 대전선대위는 “우주청을 단지 항공 관련 제조와 생산시설이 있다는 이유로 경남에 설치한다는 건 항공만 강조한 나머지 우주개발을 도외시하는 근시안적이며 편협하고도 무지한 주장”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방사청을 비롯한 청 단위 기관의 대전 집결은 중기부 세종 이전 이후 문재인 정부가 이미 제시한 대원칙이고, 민주당도 행정 연속성과 일관성을 위해 차기 정부 공약으로 추진한 사안”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윤 후보 기자간담회를 보니 과학기술정책에 이해가 없고, 충청의 열망조차 파악하지 못함은 물론 오로지 표를 의식한 즉흥적·비합리적 공약을 내건 사실을 확인했다”라며 윤 후보를 평가절하했다.

그러면서 “선심을 쓰듯 ‘방위사업청이나 받고 떨어지라’라는 식의 우롱은 참을 수 없다”라며 우주청 경남도 설립에 따른 공약 폐기를 재차 촉구했다.

또 민주당 대전선대위는 국민의힘 대전선대위를 겨냥해 “우주청 대전 설립에 동의할 수 없다면 그 이유를 밝히라. 만약 그렇지 않다면 우리와 함께 윤 후보 공약 폐기를 위해 온 힘을 쏟으라”며 요구했다.

반면, 이날 국민의힘 대전선대위는 ‘대전은 무엇을 얻고 무엇을 잃었나’라는 제하의 논평을 발표했다.

국민의힘 대전선대위는 “방사청 대전 이전은 항공우주와 국방과학의 시너지를 극대화하기 위함”이라며 “중기부 세종 이전 후 제대로 된 공기업 이전 계획 없던 시점에서 환영할 일”이라고 반박했다.

또 “윤 후보는 기업금융 중심의 지역 은행 설립도 공약했다. 대전시민에게 사실을 알리지도 않고 야반도주하듯 세종으로 중기부를 옮긴 文 정부와 비교해 보면 대전의 위상이 크게 달라지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국민의힘 대전선대위는 “다만, 우주청을 경남에 건립의 윤 후보의 구상은 아쉽다. 대전 측면에서 볼 때 우주청·방사청 모두 대전으로 유치하는 것이 좋겠지만, 균형발전 측면에서 고민해 볼 일”이라고 전했다.

또 우주항공 원천기술과 이를 활용한 국방산업 육성, 우주항공 민간분야 정책지원이 투톱으로 대한민국 우주항공기술과 산업을 이끌 수 있는지도 검토해 볼 필요가 있다는 견해를 밝혔다.

그러면서 “윤 후보 대전 공약은 민주당 이 후보의 대통령 직속 ‘우주전략본부’ 경남 설치로 우주산업 클러스터 구축 공약에 이어 대전에 어떤 역할을 줄지 일언반구도 없는 태도와 크게 비교된다”라고 지적했다.

이어 “아무런 대책 없이 정치적 공세만 하는 민주당도 대전 미래를 위한 대선 공약을 이 후보에게 요구하라”라고 비판했다.

배너



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