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4 (화)

  • 구름많음서산 15.2℃
  • 맑음대전 17.6℃
  • 박무홍성(예) 16.0℃
  • 구름조금천안 14.5℃
  • 맑음보령 16.0℃
  • 구름많음부여 14.4℃
  • 맑음금산 13.9℃
기상청 제공

【시사】<환경> 예산 예당호에서 포착된 '수달' 깨끗한 수질 증명

URL복사

[sbn뉴스=예산] 손아영 기자 = 충남 예산군의 대표 관광지 예당호에서 수달이 포착됐다.

19일 예산군에 따르면, 지난 15일 오후 2시 50분경 인근 주민이 예당호 출렁다리 부잔교에서 천연기념물 수달 서식을 발견했다.

이번 수달 발견을 통해 예당호의 깨끗한 수질이 입증됐다는 시각이 나오고 있다.

예산군 관계자는 "예당호 상류인 무한천 수변구역과 하류 상수원보호구역내에서 수달이 간간히 발견된 적은 있었지만 예당호 출렁다리 주변에 서식하는 것은 정말 놀라운 일"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동안 꾸준히 예당호 수질개선을 위해 군민과 지속적인 청결 운동을 펼치고 주변 마을하수처리장 확충 사업을 추진한 결과 예당호 수질이 2등급이 되는 등 물이 맑고 풍부해 수달의 서식 환경이 조성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수달이 먹이를 따라 예당호 하류지역으로 이동했을 것으로 보이고, 예당호 출렁다리 부잔교가 수달의 은신처 역할을 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한편, 수달은 족제비과 동물로 1982년 천연기념물 제330호로 지정됐다. 몸 길이는 63∼75cm, 몸무게는 6∼10kg, 임신기간은 약 70일 전후로 한 번에 2∼4마리의 새끼를 낳는다.

낮에는 휴식하고 위험할 때는 물속으로 잠복하며, 좋아하는 먹이로는 붕어, 메기, 가물치, 미꾸라지 등이 있다.


배너



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