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8 (수)

  • 구름많음서산 -2.6℃
  • 구름조금대전 0.5℃
  • 구름조금홍성(예) -2.5℃
  • 구름조금천안 -1.2℃
  • 구름많음보령 -0.1℃
  • 구름조금부여 -0.9℃
  • 구름많음금산 -1.4℃
기상청 제공

부여군, 주암리 은행나무에 풍년 기원...행단제(杏壇祭) 거행

URL복사

수령 약 1,500여년 천연기념물 주암리 은행나무, 마을 안녕과 풍년 농사 기원

 

[sbn뉴스-서해신문·서해방송] 부여군은 지난 23일(음력 정월 초이튿날) 내산면 주암리 녹간마을에서 행단제를 거행했다.


천연기념물 주암리 은행나무에 열리는 행단제는 분향을 시작으로 축을 읽고 소지를 올림으로써 나라의 평안과 지역발전을 염원하고 주민의 안녕과 풍년농사를 기원하는 행사다.


이날 행단제를 마친 뒤 참석자들은 덕담을 나누며 한해 운수를 소망했고, 함께 떡국과 음식을 먹으며 마을의 화합을 다졌다.


한편, 주암리 은행나무는 백제 성왕 16년(538)에 사비로 도읍을 옮길 당시 좌평 맹씨(孟氏)가 심었다고 전해지며 수령이 약 1,500여년으로 추정된다.


마을 사람들이 영목(靈木)으로 추앙하고 있는데, 이는 전염병이 많던 시절에 은행나무 덕분에 이 마을만큼은 화를 당하지 않았다고 믿는 데서 시작됐다고 전해진다.




배너

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