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30 (수)

  • 흐림서산 -3.5℃
  • 구름조금대전 -3.7℃
  • 홍성(예) -3.8℃
  • 구름조금천안 -3.7℃
  • 흐림보령 -1.7℃
  • 흐림부여 -2.2℃
  • 구름많음금산 -3.5℃
기상청 제공

김기웅 서천군수 갯벌보전본부 유치-예산 확보에 잰걸음

URL복사

 

[sbn뉴스=서천] 손아영 기자 = 충남 김기웅 서천군수가 지난 28일 갯벌 세계자연유산 보전본부 유치를 포함해 2023년 국비 예산 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가운데 국회를 방문해 정치권의 협조를 요청했다.

 

이날 김 군수는 홍문표·어기구 농해수위 의원, 장동혁 지역구 의원 등을 차례로 면담해 갯벌 세계자연유산 보전본부를 서천에 반드시 유치돼야 한다고 당위성을 강하게 피력했다.

 

해양수산부는 한국의 갯벌 세계자연유산에 등재된 광역자치단체를 대상으로 9월 30일까지 갯벌 보전본부 유치 사업계획서를 접수하고 10월에 발표심사와 현지 심사를 거쳐 보전본부 건립지를 최종 선정할 예정이다.

 

김 군수는 갯벌 보전본부 유치와 관련해 서천 갯벌은 전 세계 9대 철새 이동경로 및 핵심 3대 경로 중 하나인 동아시아·대양주 철새 이동 경로상의 주요 중간 기착지로, 멸종 위기에 처한 철새와 물새 23종이 찾는 대체 불가능한 서식지임을 재차 강조했다.

 

또한, 국내 최고 생태 전문기관인 국립생태원과 국립해양생물자원관이 자리하고 있고, 향후 갯벌 유산구역의 확대를 감안하면 충남 서천이 서해안 갯벌의 중간 지점에 있어 등재 유산의 체계적이고 통합적인 보전·관리와 유산관광 활성화를 총괄할 ‘최적지’라는 장점을 부각했다.

 

김 군수는 “갯벌 세계자연유산 보전본부의 서천 유치는 전 군민의 염원과 희망”이며, “정치권과 적극 협력하여 서천군에 갯벌 세계자연유산 보전본부를 반드시 유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갯벌 세계자연유산 보전본부 유치, 이외에 군정 주요 현안 해결의 추진 동력이 될 2023년 국가 예산 확보에도 총력을 기울였다.

 

김기웅 군수는 “내년 서천군 주요 현안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지금이 매우 중요한 시기다”며, “해양바이오 분야 산업경쟁력 강화와 국내 보안산업 활성화를 위해 현안사업이 예산에 반영될 수 있도록 전 행정력을 동원해 확보할 것이다”고 포부를 드러냈다.

배너



포토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