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3 (일)

  • 흐림서산 25.4℃
  • 구름조금대전 27.9℃
  • 구름조금홍성(예) 25.8℃
  • 구름조금천안 27.4℃
  • 흐림보령 24.5℃
  • 구름조금부여 27.1℃
  • 구름조금금산 26.6℃
기상청 제공

대전교육청, 자체투자심사 결과 4개학교 신설 통과

URL복사

2개교(가칭 용계초, 용계중)는 교육부 중앙투자심사 절차 남아

 

[sbn뉴스-서해신문·서해방송] 대전광역시교육청은 가칭)‘대전탄방초등학교 용문분교’설립 등 총 4개의 학교 신설 사업이 11월 6일 대전광역시교육청 자체투자심사인 ‘2023년 제2회 지방재정투자심사’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가칭) 대전탄방초등학교 용문분교는 우리 지역 최초의 전액 민간자본으로 추진되는 학교이며, 규모는 15학급으로 설립될 계획이다. 용문동1·2·3구역 주택재건축정비사업조합이 2025년 2월부터 입주예정인 공동주택 학생들을 배치하기 위해 지난 7월에 학교용지 및 학교시설 전액 기부채납 의사를 제시함에 따라 대전교육청은 협의를 진행한 후 10월 31일에 기부채납 협약을 체결했다.

 

가칭) 친수1초등학교는 2023년 10월부터 입주를 시작한 갑천지구 친수구역 공동주택 1,2블록 학생들을 배치하기 위한 것으로 대전교육청은 270억원의 사업비를 들여 26학급(일반 25, 특수1) 규모로 설립할 계획이다.

 

상기 2개 학교는 지난 4월에'지방교육행정기관 재정투자사업 심사규칙'이 개정됨에 따라 교육부 중앙투자심사 제외 대상으로 금번 교육청 자체투자심사가 통과되어 학교설립이 추진될 예정이다.

 

또한, 가칭) 용계초등학교는 2026년 7월 입주예정인 도안2-3지구 공동주택과 분양예정인 도안 2-5지구 공동주택의 초등학생 배치를 위해 추진되고 있으며, 가칭) 용계중학교는 도안 2단계 및 갑천지구 친수구역 공동주택과 주거용 오피스텔에 거주하는 중학생 배치를 위한 것으로 2개 학교는 내년 초 교육부의 중앙투자심사를 통과해야 최종 신설이 확정된다.

 

설동호 대전광역시교육감은 “가칭) 대전탄방초등학교 용문분교는 민·관 협력을 통한 학교신설의 모범사례를 제시하는 데 의미가 있으며, 나머지 학교들은 신도시 개발에 따른 학생 적정배치 및 통학여건 개선을 위해 반드시 필요하다.”라며“앞으로도 지역여건에 맞는 학교신설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학생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교육환경을 제공하겠다.”라고 말했다.




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