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2 (일)

  • 구름많음서산 14.1℃
  • 구름많음대전 16.1℃
  • 박무홍성(예) 14.6℃
  • 구름많음천안 13.1℃
  • 구름많음보령 15.0℃
  • 구름많음부여 14.0℃
  • 구름많음금산 12.1℃
기상청 제공

【시사】<행정> '농촌인력난 해소' 충남도, 농작업지원단 전역으로 확대

URL복사

[sbn뉴스=내포] 손아영 기자 = 충남도가 100억8000만 원을 들여 농작업지원단을 전체 지역농협으로 확대한다고 25일 밝혔다.

지난해 14개 시군 83개 지역농협에서 운영했던 농작업지원단을 올해부터 29곳 증가한 112개 전체 지역농협으로 확대했다.

농작업지원단은 농업인을 대상으로 영농규모에 따라 농기계작업 지원 및 인력중개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일손이 필요한 농가는 시군 농정 부서나 해당 지역농협에 신청(연중)하면 된다.

충남도는 농가별 맞춤형 지원을 위해 농기계작업 지원대상에 ▲65세 이상, 1ha 이하 ▲여성농가주(단독) ▲재해피해농가 ▲기초생활수급자 기준에서 장애농가를 포함했다. 

또 기초생활수급자, 장애농가는 나이 제한을 없애 사회적 약자를 배려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

지원 방식은 중소 고령농가는 밭작물의 최대 애로사항인 농기계 작업을 지원하고, 작업료의 70%를 지원한다.

과수 및 시설채소 등 전업농가에는 인력 수요가 집중되는 파종, 적과, 수확 등 농작업에 필요한 인력을 중개하고, 교통비와 간식비 및 상해보험 가입을 지원한다.

농기계 작업지원 및 전문 인력으로 활동하고 싶은 대상자는 지역농협에 신청하면 관련 교육을 거쳐 작업자로 활동할 수 있다.

배너



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