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4 (화)

  • 구름많음서산 19.0℃
  • 흐림대전 21.1℃
  • 구름조금홍성(예) 21.2℃
  • 흐림천안 20.9℃
  • 흐림보령 ℃
  • 흐림부여 21.7℃
  • 흐림금산 20.0℃
기상청 제공

태안 만리포 가는 길, 감응신호로 빠르게...내년 말 준공

URL복사


[sbn뉴스=태안] 나영찬 기자 = 충남 태안군이 만리포 해수욕장으로 향하는 국도 32호선 소원면 구간에 '감응신호 시스템'을 내년 말까지 준공한다.

 

20일 태안군은 국토교통부 주관 '2023년도 국도 감응신호 구축 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비 12억1000만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공모 선정에 따라, 국도 32호선 소원면 소재 11.5km 구간(서해로 백교 교차로~모항교차로) 교차로 16곳에 내년 1월부터 12월까지 감응신호 시스템을 설치한다.

 

사업비는 이번에 확보한 국비 12억1000만 원을 포함해 18억8000만 원이 투입된다.

 

 

만리포로 향하는 국도 32호선의 교차로들은 대부분 마을과 연결돼 있고 마을에서 국도로 진입하는 차량이 매우 적은 편이나 이 같은 교통흐름을 반영하지 못해 차들이 수시로 신호에 걸려 정차하고 있다.

 

내년까지 감응신호가 설치되면 실시간으로 최적의 신호를 제공함에 따라 국도 32호선의 교통 흐름이 원활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감응신호는 교차로 진입로의 교통량을 감지해 유동적으로 신호를 부여하는 것이 시스템을 말한다.
 

배너
프로필 사진
나영찬 기자

sbn뉴스 나영찬 기자입니다.




포토



배너
배너